열국연의

 

   
 
자유게시판
열국지평설
중국이야기
질문답변
· 오늘 :  130 
· 어제 :  386 
· 최대 :  2,389 
· 전체 :  1,684,411 
 
  2010-08-31 08:33:318128 
짧은 시간이었지만 즐거웠었습니다.
운영자
 크기변환_DSC01038.JPG  (466.8K)   download : 38
 크기변환_DSC00966.JPG  (481.6K)   download : 35
일반

짧은 시간이었지만 같은 회사에 다니면서 같은 방을 쓰고 같은 솥의 밥을 먹는다는 것은 불가에서는 매우 이루기 힘든 확률의 인연이라고 합니다. 이우를 떠나 소주와 가흥을 3일 동안 둘러보고 콩나물 기차를 무려 13시간을 타고 천진으로 가서 옛날 동지들과 만나 회포를 풀며 한 10일 지내다가 딸과 외손주가 보고 싶어 중국일주 여행계획은 다음 기회로 미루고 귀국했습니다. 벌써 3주가 지난 것 같습니다.


제 경험으로 봤을 때 아주 특이한 성격의 회사라 고생이 많으리라 생각합니다. 진부한 말이기는 하지만 고진감래라 몇 년 참고 견디다 보면 좋은 기회를 만나게 될 것입니다. 그래서 불가에서는 인생을 고뇌의 바다라 한 것 같습니다. 사랑하시는 부인과는 상봉을 하셨는지 모르겠습니다.




살다보면 언젠가는 다시 만날 날이 있을 것입니다. 그때까지 건강하시고 건투하시기 바랍니다.

목록 답변 글쓰기
16989
번호 분류 제목 성명 날짜 읽음
일반    짧은 시간이었지만 즐거웠었습니다. 운영자 10-08-31 8129
97 일반 채씨나라에대한문의좀드립니다 채철수 06-10-22 8765
  일반    채씨나라에대한문의좀드립니다 운영자 06-10-22 8542
14 일반 채제공의 관악산 등정기 양승국 04-06-24 8636
31 일반 채제공의 관악산 등정기 양승국 04-06-25 7914
136 일반    챔스 결승 티켓 지원 내일까지임!!! asd 18-03-22 1723
193 일반 철수의 나쁜 생각 운영자 18-01-14 2872
121    콜럼버스의 항해도 운영자 08-06-27 9063
        콜럼버스의 항해도 운영자 08-06-27 8601
184 일반 크림 반도와 2차대전 운영자 14-03-07 5290
  일반    크림 반도와 2차대전 바카스 17-08-15 2184
149 일반 통일되면 북한 땅 일부를 중국에 떼어주어야! 운영자 10-12-09 8317
102 일반 펑요우(朋友) 운영자 07-02-21 8889
24 일반 평기자와 언론총수와의 토론 양승국 04-06-25 7462
66 일반 포토샵 공부하기 양승국 05-07-04 10575
185 일반 풀타크영웅전과 한국정치(공희준) 운영자 14-08-25 5047
180 일반 프랑스 대혁명과 한국 지식인 - 허망한 레미제라블 열풍과 진보 운영자 13-09-21 5658
41 일반 한국경제사 신고찰 양승국 04-07-10 8169
179 일반 한국사람만 무시하고 있는 위대한 세계적인 정치지도자 김대중 전 대통령 운영자 13-07-14 5821
49 일반 한국의 공격형 헬기 KMH 사업 개요 양승국 04-09-28 8507
[처음][이전][1][2][3][4][5][6][7] 8 [9][다음][맨끝]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