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국연의

 

   
 
한국사
1. 선사
2. 고조선
3. 삼국
4. 남북국
5. 고려
6. 조선전기
7. 조선후기
8. 일제
9. 공화국
10. 통사
· 오늘 :  477 
· 어제 :  617 
· 최대 :  2,389 
· 전체 :  1,445,693 
2012
[일반] 이덕일의 해역 "리지린의 고조선연구"

[이덕일의 ‘역사의 창’] 남한의 역사학, 북한의 역사학 조선총독부에서 만든 식민사관의 핵심은 한국사의 시간과 공간을 축소하는 것이었다. 그
운영자 18-10-20
[일반] [이덕일의 새롭게 보는 역사] 11. 조선의 북방강역

[이덕일의 새롭게 보는 역사] 이성계 때 고려 강역도 계승…‘철령~공험진’까지 엄연한 조선 땅 <11> 조선 북방강역조선왕조실록·
운영자 18-04-12
[일반] [이덕일의 새롭게 보는 역사] 백두산정계비와 간도

[이덕일의 새롭게 보는 역사] 淸, 국경 획정에 조선 대표 배제해 역관이 참석… 백두산에 정계비 <12>백두산정계비와 간도300여년 전인 숙종
운영자 18-04-12
[일반] [이덕일의 새롭게 보는 역사] 14.남북 역사학 체제 경쟁

[이덕일의 새롭게 보는 역사] 광복 후 유명 역사학자들 월북·납북… 남한은 식민사학자들 장악 <14>남북 역사학 체제 경쟁북한의 역
운영자 18-04-12
[일반] [이덕일의 새롭게 보는 역사] 10. 철령위는 중국의 요녕성

[이덕일의 새롭게 보는 역사] 10. 철령위는 중국의 요녕성 사료 없는 역사학의 미래 역사는 사료로 말하는 학문이다. 그러나 상당수
운영자 18-04-11
[일반] [이덕일의 새롭게 보는 역사] <9>사료로 본 고려 북방 경계

[이덕일의 새롭게 보는 역사] <9>사료로 본 고려 북방 경계 역사학은 사료로 말하는 학문이다. 검경의 수사나 법원의 재판이 증거
운영자 18-04-11
[일반] [이덕일의 새롭게 보는 역사] <8> 동북아역사지도 사업

[이덕일의 새롭게 보는 역사] <8> 동북아역사지도 사업 ‘동북아역사지도’ 사업이란 것이 있었다. 동북아역사재단에서 2008~2015
운영자 18-04-11
[일반] 식민사관이란 무엇인가? -(1)

식민사관이란 무엇인가?이덕일 (한가람역사문화연구소 소장) 한국은 아직도 정신적인 식민지식민사관을 연구하다 보면 ‘대한민국은 과연 독
운영자 18-03-29
[일반] 종군위안부 문제에 대한 일본 아사히신문의 오보와 인민일보의 논평

"일본군 위안부 문제 본질 직시하라" (도쿄="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 = 아사히(朝日)신문이 일본군 위안부 문제의 본질을 직시하자는 취지로 5일
운영자 14-08-14
[일반] 일본군국주의 실체 ⑩한반도 분단의 단초가 된 관동군의 허망한 붕괴

그릇된 과거의 족쇄를 끊지 못한 사회는 미래로 갈 수 없게 된다. 현재 동아시아 평화를 위협하는 일본 극우세력들의 뿌리는 일제 말기 군국주의 세
운영자 13-03-05
[일반] 일본군국주의의 실체 ⑧ 대미 개전론 공방

일본군국주의의 실체 ⑧ 대미 개전론 공방 ‘군부 파시스트’ 도조 내각 개전 결정 … 日, 진주만 기습[이덕일의 事思史 근대를 말하다] 1941년
운영자 13-02-25
[일반] 일본군국주의의 실체 ⑦ 삼국동맹 체결

‘사이 좋은 삼국’이란 제목의 독일·이탈리아·일본의 방공협정 체결 홍보 엽서. 1938년 소학관(小学館)의 『소학3년생(小学三年生)』
운영자 13-02-17
[일반] 관동군이 소련군에게 참패한 노몬한전투 ( Battle of Khalkhingol River.)

38년 8월 두만강 하류 장고봉에서의 소련군과 일본군의 충돌은 일단 쌍방이 물러나는 것으로 타협했으나 한낱 미봉책에 불과한 것이었습니다. 양측의
운영자 13-02-04
[일반] 일본군국주의의 실체⑤ 관동군, 몽골을 넘보다 벌어진 노몬한 전투로 소련에게 대패

1930년대 일본의 군부는 물론 정계에도 ‘짝퉁’ 이시하라 간지(石原莞爾)들이 득실거렸다. 이시하라가 상부의 명령 없이 만주사변을 도발한 것이 만
운영자 13-02-04
[일반] 일본군국주의의 실체 ④ 천인침과 남경학살

남경 점령 후 일본군을 시찰하는 마쓰이 이와누 상해파견군 사령관. 패전 후 전범재판에서 남경학살의 주범으로 인정돼 사형을 당했다. 전쟁은 정치의
운영자 13-01-31
1 [2][다음][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