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국연의

 

   
 
자유게시판
열국지평설
중국이야기
질문답변
· 오늘 :  192 
· 어제 :  2,398 
· 최대 :  6,990 
· 전체 :  2,237,578 
  2009-02-20 11:05:409626 
<오자서열전>에 대한 답변입니다.
운영자
답변

우선 찾아 주셔서 반갑습니다. 하던 중국 무역사업을 정리하고 무료한 시간을 보내기 위해 전혀 엉뚱하게 시작한 것이 여기까지 오게 되었습니다. 어깨 너머로 배운 것이라 여러가지로 부족한 점이 많다는 것을 절실히 느끼고 있습니다. 반면에 우리나라에서 발간된 사기 등을 포함한 중국 고전에 대한 번역작업은 여러가지로 개선할 점이 많다고 생각합니다. 취미로 하는 일이지만 많은 분들이 방문하셔서 이용하시면 나름대로 보람을 느끼곤 합니다.


질문하신 오자서열전 원전 말미 부분은 사기의 원문이 아닙니다. 수 많은 사기해설서 중 가장 유명한 사기삼가주 중의 하나인 사기색은에술찬이라는 항목으로 열전에 나오는 인물의 사적에 대해 4언체의 시로 코멘트를 해 놓은 것입니다.


讒人罔極,참소하는 자의 망동이 끝이 없으니

交亂四國。천하가 혼란에 빠졌다.

嗟彼伍氏,아아, 그대 오씨들이여,

被茲凶慝!흉특한 간계에 빠졌구나!

員獨忍詬,오자서 홀로 치욕을 참고 살아서

志複冤毒。사무친 원한을 갚고야 말겠다고 맹세했다.

霸吳起師,오나라를 패자로 만들고 군사를 얻어

伐楚逐北。초나라를 정벌하여 북쪽으로 쫓아버리고

鞭屍雪恥,원수의 시신을 채찍으로 내리쳐 원수를 갚았으나

抉眼弃德。자신은 눈알이 뽑히고 덕행을 이룰 수 없었다.

목록 답변
16589
번호 분류 제목 성명 날짜 읽음
187 일반 미국 역사학자들 "아베 '역사수정' 압력에 경악" 집단성명 운영자 15-02-06 5312
188 일반 아시아적 가치 - 아시아의 반민주적 가치에 대한 허상 - 운영자 15-03-24 5628
191 일반 제23회. 好鶴亡國(호학망국), 南征荊蠻(남정형만) 주석누락 권도환 16-09-30 4685
190 일반 인사! 김경옥 16-09-12 4705
193 일반 철수의 나쁜 생각 운영자 18-01-14 4292
184 일반    크림 반도와 2차대전 바카스 17-08-15 3413
192 일반 이명박근혜 정권 9년, 공영방송 잔혹사 바카스 17-08-15 3362
136 일반    챔스 결승 티켓 지원 내일까지임!!! asd 18-03-22 2799
194 일반 한국의 공공기관 및 공기업 명부 운영자 18-03-27 3147
195 일반 일본에 대한 환상 운영자 19-02-26 2329
197 일반 김영문의 <원본 초한지> 운영자 20-09-02 2588
196 일반 육유의 애절한 사랑이 깃든 심원(沈園)과《채두봉(釵頭鳳)》 운영자 20-02-10 2474
204 일반 열국영웅전 출간 운영자 21-12-15 1541
96 질문 이태리 임마누엘 독립기념관 운영자 06-10-07 10237
130 질문 <오자서열전>에 대한 질문입니다. 손병호 09-02-19 10529
148 질문 문의 드립니다. 김길호 10-08-13 12171
답변    <오자서열전>에 대한 답변입니다. 운영자 09-02-20 9627
133 답변 진시황본기를 보면.. 유재원 09-03-21 10594
  답변    진시황본기를 보면.. 운영자 09-03-22 9965
148 답변    산뽕나무 간입니다. 운영자 10-08-31 11612
[처음][이전][1][2][3][4][5][6][7] 8 [9][다음][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