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국연의

 

   
 
자유게시판
열국지평설
중국이야기
질문답변
· 오늘 :  561 
· 어제 :  928 
· 최대 :  6,990 
· 전체 :  2,073,406 
  2010-08-09 10:45:349523 
짧은 시간이었지만 반가웠었습니다.
운영자
일반

이우에서의 생활이 무척 새롭게만 느껴집니다. 적지 않은 나이에 젊은 사람들과 어울려 함께 일해 보겠다고 나선 것 자체가 일종의 만용이 아니었나 하는 생각도 해 봅니다. 어딘가 괴팍하고 고집스러운 저를 이해해준 김순종씨에게 감사를 표합니다.


저는 한 10일 간 절강성 일대를 돌아보고 난 후에 옛날 중국무역 할 때 인연을 맺은 사람들이 있는 북경과 천진으로 올라가 그곳에서 한 10일 체재하다가 지난 금요일 날 무사히 귀국했습니다.


김순종씨는 원래 착한 심성을 갖고 있는 분이라 그 분야에 정진하시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입니다. 계속 건투하시기 바랍니다.


양승국 올림

목록 답변
16559
번호 분류 제목 성명 날짜 읽음
일반    짧은 시간이었지만 반가웠었습니다. 운영자 10-08-09 9524
122 일반 광우병괴담?-자본주의의 야만성 운영자 08-07-05 9544
49 일반 한국의 공격형 헬기 KMH 사업 개요 양승국 04-09-28 9553
18 일반 나폴레옹과 풀턴 양승국 04-06-25 9569
61 일반 우리나라 275개 성씨 중 136개가 귀화 성-한겨레 양승국 05-03-24 9602
119 일반 서희와 이명박 / 이용중 동국대 법대교수 운영자 08-05-29 9602
17 일반 옛날 중국의 양치기들 양승국 04-06-25 9603
114 일반 상상을 초월한 동양의 수 세계 운영자 08-03-31 9604
14 일반 채제공의 관악산 등정기 양승국 04-06-24 9609
95 일반 진정한 신대륙의 발견자는? 운영자 06-09-26 9616
81 일반 "춘추전국시대 장군은 오늘날 CEO" 양승국 05-10-21 9652
7 일반 열국연의 사이트 등장 우와 04-06-12 9664
115 일반 상호주의라는 것 운영자 08-04-22 9678
121       콜럼버스의 항해도 운영자 08-06-27 9697
100 일반 노장을 재번역한 기세춘 선생 운영자 07-02-01 9699
112 일반 감사합니다. 열국연의 운영자님 이정요 08-01-16 9700
133 답변    진시황본기를 보면.. 운영자 09-03-22 9708
125 일반 미국의 항공모함 전력 운영자 08-09-30 9736
145 일반 <손숙의 아주 특별한 인터뷰> 리얼리즘 문학의 작가, 소설가 황석영을 만나다 운영자 10-06-20 9738
55 일반 재미있게 읽다 갑니다. 이시현 05-01-29 9783
[처음][이전][1][2][3][4] 5 [6][7][8][9][다음][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