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국연의

 

   
 
자유게시판
열국지평설
중국이야기
질문답변
· 오늘 :  93 
· 어제 :  338 
· 최대 :  2,389 
· 전체 :  1,597,365 
 
  2010-08-31 08:33:317612 
짧은 시간이었지만 즐거웠었습니다.
운영자
 크기변환_DSC01038.JPG  (466.8K)   download : 37
 크기변환_DSC00966.JPG  (481.6K)   download : 34
일반

짧은 시간이었지만 같은 회사에 다니면서 같은 방을 쓰고 같은 솥의 밥을 먹는다는 것은 불가에서는 매우 이루기 힘든 확률의 인연이라고 합니다. 이우를 떠나 소주와 가흥을 3일 동안 둘러보고 콩나물 기차를 무려 13시간을 타고 천진으로 가서 옛날 동지들과 만나 회포를 풀며 한 10일 지내다가 딸과 외손주가 보고 싶어 중국일주 여행계획은 다음 기회로 미루고 귀국했습니다. 벌써 3주가 지난 것 같습니다.


제 경험으로 봤을 때 아주 특이한 성격의 회사라 고생이 많으리라 생각합니다. 진부한 말이기는 하지만 고진감래라 몇 년 참고 견디다 보면 좋은 기회를 만나게 될 것입니다. 그래서 불가에서는 인생을 고뇌의 바다라 한 것 같습니다. 사랑하시는 부인과는 상봉을 하셨는지 모르겠습니다.




살다보면 언젠가는 다시 만날 날이 있을 것입니다. 그때까지 건강하시고 건투하시기 바랍니다.

목록 답변 글쓰기
17039
번호 분류 제목 성명 날짜 읽음
161 일반 장하준에게 속은 23가지 운영자 11-07-16 7430
160 일반 십자군 이야기 운영자 11-07-16 6714
159 일반 말이 안되는 한자교육기본법 운영자 11-06-24 7869
158 일반 그들이 말하지 않은 23가지-장하준 운영자 11-02-07 8334
157 일반 "역사에 대한 무지가 미국을 전쟁국가로 만들었다" 美 국방 예산이 '신성불가침' 된 … 양승국 11-02-04 6998
  일반 '세시봉’ 바깥세상 이야기 양승국 11-02-04 7166
151 답변 중국인 최초의 김씨 운영자 10-12-28 8406
  답변    중국인 최초의 김씨 곽 행일 11-01-02 8925
150 일반 시대의 고단함 뛰어넘은 풍운아 '리영희' 운영자 10-12-22 6847
149 일반 통일되면 북한 땅 일부를 중국에 떼어주어야! 운영자 10-12-09 7839
148 질문 문의 드립니다. 김길호 10-08-13 10270
  답변    산뽕나무 간입니다. 운영자 10-08-31 9697
147 일반 안녕하세요 이사님 김석우 10-08-10 7671
일반    짧은 시간이었지만 즐거웠었습니다. 운영자 10-08-31 7613
146 일반 김순종 입니다. 김순종 10-08-02 8972
  일반    짧은 시간이었지만 반가웠었습니다. 운영자 10-08-09 7875
145 일반 <손숙의 아주 특별한 인터뷰> 리얼리즘 문학의 작가, 소설가 황석영을 만나다 운영자 10-06-20 8024
144 일반 나이를 나타내는 한자용어 운영자 10-03-17 9285
143 일반 그 많은 인디언들은 다 어디로 갔을 까? 운영자 10-02-25 8200
142 일반 한글은 세계인의 알파벳트라고 주장하는 로버트 램지 미국인 교수 운영자 09-10-08 8616
[처음][이전][1][2] 3 [4][5][6][7][8][9][다음][맨끝]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