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국연의

 

   
 
국풍
소아
대아
· 오늘 :  324 
· 어제 :  769 
· 최대 :  6,990 
· 전체 :  1,979,815 
 
2212
[일반] 1. 관저(關雎)

관저(關雎) -황하섬의 물수리- 공자(孔子)가 "관저(關雎)는 즐거워하면서도 음란하지 않고, 슬퍼하면서도 마음을 상(傷)하지 않는다.(樂之不淫,
양승국 04-05-12
[일반] 관저 해설문(시경신주)

관저(關雎)는 주대(周代) 귀족 청년의 연가다. 시중 ‘군자(君子)’라는 단어는 당시 귀족 출신의 남자에게만 부르던 호칭이었다. 《상서(尙書)》, 《
양승국 05-09-22
[일반] 주희의 시경집주(詩經集註) 서(序)

시집전주(詩集傳註) 서(序) 或有問予曰(혹유문여왈) 누군가가 나에게 묻기를 詩何爲而作也(시하위이작야) 시를 왜 짓느냐고 하기 (1)
양승국 05-09-22
[일반] 西漢 學者들의 詩經 解說에 대한 새로운 理解

西漢 學者들의 詩經 解說에 대한 새로운 理解 金學主(전 서울대 중문과 교수) 1. 서론 2. 毛詩, 三家詩와 故事 3. 毛詩序」의 周南 해설
운영자 10-10-19
[일반] 2. 葛覃(갈담)

2. 갈담(葛覃) - 뻗어나는 칡넝쿨 - 『『소서(小序)』는 “后妃之本(후비지본)”이라고 했고 『집전(集傳)』은 “后妃所自作(후비소자작)”이
운영자 11-03-28
[일반] 시경을 왜 읽어야 하는가?

시경을 읽어야하는 이유 http://blog.naver.com/pondfire/140098276632 시(詩)는 내용과 형식에 따라 여러 가지로 분류되지만 여기서는
운영자 10-03-10
[일반] 4. 樛木(규목) -굽은 나무

樛木(규목) - 늘어진 가지 - 가지가 땅으로 늘어진 나무를 규목이라고 부른다. 원래 시의(詩意)가 확실하지 않는 시가 중 하나다. 반복해서
운영자 11-03-28
[일반] 5. 螽斯(종사) - 많고 많은 메뚜기 떼

螽斯(종사) - 메뚜기 떼 - 많은 자손을 둔 사람을 축하는 시다. 시인은 새끼를 많이 낳는 메뚜기에 비유해 자손이 많은 사람을 축하하
운영자 11-03-28
[일반] 《소반(小弁)》과 개풍(凱風)》의 효심

《소반(小弁)》과 개풍(凱風)》의 효심 公孫醜問曰(공순추문왈) 공손추가 물었다. 高子曰小人之詩也(고자왈소인지시야)。 「
운영자 23-11-25
[일반] 6. 桃夭(도요) -무성한 복숭아나무-

6. 桃夭(도요) -무성한 복숭아나무- 《시서(詩序)》는 “후비의 덕으로 여인들이 투기를 하지 않고 남녀의 행실이 바르게 되어 혼인이 제 때에 이
운영자 11-03-28
[일반] 7. 兎罝(토저) -토끼그물-

7. 兎罝(토저) -토끼그물- 《토저(兔罝)》는 무사를 칭송하는 시가다. 서주와 춘추 시대는 무사 계급 이상의 귀족 출신 갑사
운영자 11-03-28
[일반] 8. 芣苢(부이) -질갱이를 캐자-

8. 芣苢(부이) -질갱이를 캐세- 《소서(小序)》는 “후비의 아름다움[后妃之美]”을 노래한 시가라 했고 《대서(大暑)》는 “부인
운영자 11-03-29
[일반] 9. 漢廣(한광) -넓고 넓은 한강-

漢廣(한광) -넓고 넓은 한강- 한수(漢水)는 흥원부(興元府) 반총산(嶓冢山)에서 발원하여 한양(漢陽) 대별산(大別山)에 이르러 장
운영자 11-03-29
[일반] 10. 汝墳(여분) - 여수(汝水)의 강둑에서 -

10. 汝墳(여분) - 여수(汝水)의 강둑에서 - 부인이 군역에 나간 남편을 그리워하며 부른 노래다. 여수 강변에서 땔나무를 하던 부인은 원정나간
운영자 11-03-29
[일반] 11. 麟之趾(인지지) - 기린의 발꿈치 -

11. 麟之趾(인지지) - 기린의 발꿈치 - 《모서(毛序)》는 《관저(關雎)》에 호응한 노래라고 하면서 《주남》의 처음 다섯 수는 모두 후비(后
운영자 11-03-29
1 [2][다음][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