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국연의

 

   
 
자유게시판
열국지평설
중국이야기
질문답변
· 오늘 :  709 
· 어제 :  713 
· 최대 :  2,389 
· 전체 :  1,422,111 
 
  2013-10-08 15:49:244277 
백사전(白蛇傳)
운영자
 백사전.jpg  (125.8K)   download : 48
 뇌봉탑.jpg  (126.0K)   download : 40
일반


백사전


최근 오만과 편견(2005)’을 시작으로 레 미제라블(2012)’, ‘안나 카레리나(2013)’ 등 고전 소설을 영화로 리메이크한 작품들이 인기를 얻고 있다. 우리나라도 전우치(2009)’방자전(2010)’ 등의 리메이크 작품이 좋은 반응을 얻었다. 여러 민족들로 구성되어 있는 중국은 세계에서 무형 문화재를 가장 많이 가진 나라라고 자부하는데 그 만큼 리메이크 작품도 많다. 2011년에 개봉한 백사대전2006년 무형 문화재로 지정된 6개의 민간 전설 중 백사전(白蛇傳)을 영화화 한 것이다. 사실 백사전(白蛇傳)은 이미 청사(1993)’로 소개된 바 있다. 문화재를 보호하고 계승한다는 방침에 따라 새로이 지정된 6개의 민간 전설 중, 영화로 리메이크까지 된 백사전(白蛇傳)은 과연 어떤 전설일까?


백사전(白蛇傳)은 여느 전설이 그러하듯 입에서 입으로 전해져 내려오다 명나라 말기 풍몽룡(馮夢龍)경세통언(警世通言)’ 28권에 백낭자영진뇌봉탑(白娘子永鎭雷峰塔)’란 제목으로 기록되었고, 그 후 청나라 때는 희극과 경극으로도 만들어졌다. 약 천년의 시간을 거치면서 그 줄거리와 내용뿐만 아니라 등장인물들의 성격들도 많이 변하였는데 가장 전형적으로 내려오는 이야기를 소개하려고 한다.


청명 때가 되면 항저우(杭州)의 서호(西湖)에는 꽃이 만발하고 호수와 산이 온통 아름다운 경치를 자랑하게 된다. 1000을 수련한 두 요괴 뱀도 백소정(白素貞)과 소청(小靑)이란 이름의 여자로 둔갑하여 이곳을 찾아 놀러오게 되었다. 마침 봄비가 내리자 두 요괴 뱀은 젊은 서생 허선(許仙)에게 우산을 빌리게 되었다. 그러면서 알게 된 허선(許仙)과 백소정(白素貞)은 서로 깊이 사랑하게 되었다. 얼마 후 두 사람이 부부가 되었다. 하지만 사람과 요괴 뱀이 부부가 된 것을 안 금산사(金山寺)의 승려 법해(法海)는 이들을 갈라놓기 위해 먼저 백소정(白素貞)이 요괴라는 것을 허선(許仙)에게 살짝 알린 후 술법을 부려 백소정(白素貞)의 원형이 드러나도록 했다. 그리고는 금산사(金山寺)에 허선(許仙)을 가두어 버렸다. 홀몸이 아닌 채로 법해(法海)와 싸우던 백소정(白素貞)은 그만 패배하고 법해(法海)는 백소정(白素貞)를 서호(西湖)기슭에 있는 뇌봉탑(雷峰塔)으로 눌러 놓았다. 서로 사랑하던 부부는 어렇게 갈라지고 말았다. 그 후 소청(小靑)은 열심히 수련하여 마침내 법해(法海)를 이겨냄으로써 백소정(白素貞)과 허선(許仙)은 다시 만난다.


현재 항저우(杭州)의 서호(西湖)에는 금산사(金山寺)와 뇌봉탑(雷峰塔)이 남아있어 뱀과 인간의 아름다운 사랑 이야기를 사람들에게 전해주고 있다. (인민일보 이연백)

목록 답변 글쓰기
208111
번호 분류 제목 성명 날짜 읽음
227 일반 세계 최장 해저터널(복건성과 대만) 건설 확정 운영자 18-08-09 102
226 일반 중국에 대해 무력으로 도발하는 미국 운영자 17-02-15 1349
225 일반 중국의 신자유주의 경제학자 우징렌(吳敬璉·82) 운영자 15-08-16 3230
224 일반 위안화의 국제통화화 운영자 15-08-10 2775
223 일반 남미를 횡단하는 양양(兩洋) 철도를 추진하는 중국 운영자 15-05-27 3368
222 일반 궁지 몰린 부패 관료의 역습 … "시진핑 6차례 암살 모면" 운영자 15-02-26 3155
221 일반 부패혐의로 체포된 호진타오의 비서실장 링지화(令計劃) 운영자 15-01-21 3218
220 일반 일본의 해군력을 추월하는 중국 운영자 15-01-19 3242
219 일반 60년 만에 결실을 본 남수북조사업 운영자 14-12-29 3167
218 일반 시진핑의 계속되는 호랑이 사냥으로 표현되는 반부패운동 운영자 14-12-10 3245
217 일반 중국의 마천루 짓기 경쟁 운영자 14-11-25 3191
216 일반 시진핑의 파리와 호랑이에 이어진 여우사냥 운영자 14-11-25 3078
215 일반 상기하자 9.18사변 운영자 14-09-28 3304
214 일반 중•일 갑오전쟁 120주년의 교훈 “역사를 되새겨야 운영자 14-08-14 3318
213 일반 중국드라마 '등사오핑' 운영자 14-08-11 3337
212 일반 中 “군국주의 권토중래와 비극 재연은 용납 못해” 운영자 14-08-09 3024
211 일반 만리장성은 왜 고무줄이 되었을까? 운영자 14-05-26 3682
210 일반 시진핑 주석의 반부패운동 운영자 14-05-26 3851
209 일반 서양우월주의의 미망에 깨어나지 못하는 유렵의 석학. 운영자 14-04-14 3939
208 일반 중국의 황당무계한 번역 운영자 13-11-11 4296
1 [2][3][4][5][6][7][8][9][10]...[다음][맨끝]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