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국연의

 

   
 
중국사
1. 선사
2. 삼대
3. 춘추전국
4. 진한
5. 위진남북
6. 수당오대
7. 송요금원
8. 명청
9. 국공
10. 인민공화국
11. 통사
· 오늘 :  161 
· 어제 :  366 
· 최대 :  2,389 
· 전체 :  1,301,630 
 
2812
[] 공갑양룡(孔甲養龍)

공갑(孔甲)은 하나라의 14대 군주로 불강의 아들이다. 공갑은 소위 폭군으로 성격이 음란하고 귀신을 흉내내는 것을 좋아했다. 이 때문에 제후들은
운영자 12-09-22
[] 공화(共和)

공화(共和) 주문왕(周文王) 부터 11대인 려왕(厲王)이 폭정을 하자 주나라의국인(國人)들이 반란을 일으켜 려왕은 체(彘 : 현 산
양승국 04-05-11
[] 상탕의 하나라 정벌도

기원전 16세기 경 상나라를 세운 탕임금의 하나라 폭군 걸왕 정벌로 하나라의 걸왕이 포악한 정치를 하며 주색에 빠져 지내자, 제후국인 곤오
양승국 04-09-07
[] 은나라 형세도

기원전 17-12세기에 걸천 은나라 형세도 [이 게시물은 운영자님에 의해 2011-03-15 12:14:16 삼대(으)로 부터 이동됨]
양승국 04-09-09
[] 서주의 왕기(王畿)와 오복(五服) 및 구복(九服)

1. 왕기 : 낙읍 반경 500키로 지역 2. 오복(五服) 고대 왕도를 중심으로 도성 사방 5백리를 칭하는 왕기(王畿) 밖으로부터 시작해서 계속 5백리
양승국 04-09-09
[] 하나라 왕계표

하나라 왕계표와 천도도(遷都圖)
양승국 04-10-07
[] 상나라 왕계표

기원전 17세기에 하나라를 멸하고 창건한 상나라는 그 도읍을 7번 옮겨 다니다가 마지막으로 지금의 하남성 안양시 부근의 소둔촌의 은허을 마지막으
양승국 04-10-07
[] 주무왕의 은나라 정벌도

주무왕이 제후들이 끌고 온 군사들이 모두 모이게 되어 그 수가 병거 4,000승에 달하게 되어 목야(牧野)의 벌판에 전개하여 진을 쳤다. 은의 주왕
양승국 06-06-22
[] 주선왕의 이민족 정벌도

주선왕(周宣王) 태어난 해는 알 수 없고 기원전 828년에 재위 올라 기원전 782년에 죽은 주나라 왕이다. 주려왕(周厲王)의 아들로 희(姬)
양승국 06-06-29
[] 다방래공(多方來貢)

고공의 장자는 태백(太伯)이고 차자는 우중(虞仲)이다. 태강(太姜)이 막내아들 계력(季歷)을 낳고 계력은 태임(太任)을 부인으로 맞이했다. 태임도
운영자 06-09-02
[] 商(殷) 나라의 도성 이동로

상나라는 기원전 1600년 경 건국하여 기원전 1046년 주무왕에 의해 멸망할 때까지 그 도성을 7번에 걸쳐 옮겼다. 마지막에 도읍한 곳이 은이었기 때문
양승국 06-06-29
[] 주나라의 토벌을 피해 주산도의 임성으로 들어간 서언왕

3천년 전의 서언왕이 도성으로 세운 임성(臨城) 임성은 주산도에서 가장 일찍 건설된 성채이다. 주산의 지방지에 의하면 서주의 주목왕(周
운영자 08-03-31
[] 주나라 왕계표

주나라는 기원전 12세기에 줌무왕이 은나라의 주왕을 토벌하고 창건하고 기원전 771년 견융의 침입으로 망하고 다시 동천하여 동주시대를 열어 명맥을
양승국 04-10-07
[] 고공단보에 의한 주족의 이주로

고공단보는 후직(后稷)과 공유(公劉)의 업을 되살려 덕을 쌓고 의로운 일을 행하였다. 백성들이 모두 받들어 존경하였다. 융적(戎狄) 가운데에 훈육
양승국 06-04-07
[] 계(啓)

우(禹)의 아들 계(啓)가 하(夏)나라의 제위에 올랐다. 그때까지는 천자가 어진 인물을 골라 제위를 물려주는 이른바 선양(禪讓)의 방법으로 제위가
운영자 06-10-15
[] 하우(夏禹)

하(夏)나라는 중국 역사상 최초의 왕조(王朝)로서 기원전 21세기에서 기원전 16세기, 폭군 걸(桀)때에 멸망하기까지 17대 432년 동안 계속되었다.
운영자 06-10-14
[] 주왕조 왕계표

주무왕이 나라를 세운 뒤에 성왕, 강왕, 소왕, 목왕, 공왕 그리고 의왕, 효왕, 이왕, 려왕, 선왕에 이은 유왕에서 끝이나니 이상 주
운영자 11-03-07
[] 서백멸숭(西伯滅崇)f

숭후(崇侯) 호(虎)가 서백을 은(殷)의 주왕(紂王)에게 참소하며 말했다. “ 서백이 선행을 베풀어 덕을 쌓고 있어 천하 제후들의 인심이 모두 서
운영자 06-09-02
[] 죄수의 대열에서 부열을 찾아 재상으로 삼은 은나라의 무정제

부열(傅說) 하나라의 무정제(武丁帝)가 즉위하여 쇠락해진 은나라를 부흥시키려고 하였으나 자신을 보좌해줄 사람을 찾지 못하고 있었다. 그래서
운영자 06-11-14
[] 牧野之戰

주(周)의 무왕이 은(殷)의 주왕과 싸운 전쟁이다. 춘추시대 위(衛)나라의 영지에 속했으며 현 하남성 급현(汲縣) 서남 10키로 지역이다. 이 싸움에
운영자 07-12-22
1 [2][다음][맨끝]